공지사항
커뮤니티 > 공지사항
복지부, 복지행정지원관 신설…˝복지사업 통합·연계 강화˝ 덧글 0 | 조회 2,332 | 2012-04-30 00:00:00
관리자  


보건복지부는 복지전달체계의 효율화를 담당할 복지행정지원관을 신설하는 내용의 조직 재정비를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.



복지부는 복지전달체계를 총괄하는 복지행정지원관을 신설하고 복지행정지원관 산하에 지역복지과, 급여기준과, 복지정보과, 복지급여권리과를 편재하는 등 복지사업의 통합·연계성 강화에 조직역량을 집중했다.



또 의료분쟁조정, 건강보험 사후관리 및 질병관리본부 인체자원은행 지원 등 주요 정책현안의 원활한 수행을 위한 실무인력(27명)을 보강했다.



기타 노후소득보장 업무 시너지 효과를 위한 ´연금정책관´ 소관을 사회복지정책실에서 저출산고령사회정책실로 변경하고, 저출산분야 정책수단 강화를 위해 ´모자보건´ 업무를 건강정책국에서 저출산고령사회정책실로 이관했다.



질병관리본부와 국립재활원 등 소속기관도 손질했다.



질병관리본부의 유사질환 연구업무 통합 등 조직운영 효율화를 위해 ´장내세균과´와 ´간염폴리오바이러스과´를 ´수인성질환과´로 통합하고, 각 과에 분산된 백신연구업무 통합수행할 백신연구과를 신설했다.



국립재활원은 장애인 정책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기존 ´3과, 1추진단, 1부(14과, 1센터), 1연구소(3과)에서 ´3과, 1부(15과), 1센터, 1연구소(3과)´로 개편됐다.



이밖에 구강·가족건강과는 구강생활건강과, 저출산정책과는 출산정책과로 명칭이 변경됐다. 장애인연금팀은 장애인서비스팀, 보건산업기술과는 보건의료기술개발과, 생명윤리안전과는 생명윤리정책과, 생명과학진흥과는 보건산업진흥과로 간판을 바꿔단다